Hollym Corp., Publishers

 
 

[Culture and History]
Petroglyphs of Cheonjeon-ri in Ulsan, Korea, in the Context of World Rock Art
by Bangudae Petroglyphs Institute, University of Ulsan
   248 p
   May 2015
   
   15,000 KRW
   English
   
   978-1-56591-410-0


The Cheonjeon-ri Petroglyphs in Various Angles

: Nine experts specializing in rock art contributed articles to the book

The Cheonjeon-ri Petroglyphs in Ulsan are unique as prehistoric petroglyphs, historic period fine-line engravings, and inscribed texts are displayed on the same panel. The Bangudae Petroglyphs Institute of University of Ulsan has been publishing its annual English publication series, World Petroglyphs Research, and this year’s issue is on the Cheonjeon-ri Petroglyphs. Nine authors, including archaeologists, art historians, and historians from Europe, the US, and Korea, contributed chapters to the book. These chapters either discuss the petroglyphs or texts of the Cheonjeon-ri in various angles or help to see the site within a broader context of the world’s rock art.

An eminent scholar on petroglyphs, Emmanuel Anati (CISPE) presented that prehistoric art may have various functions, educational images for next generation, recording and memorization of myths, and more. Henri-Paul Francfort (CNRS) analyzed the Cheonjeon-ri Petroglyphs on art historical view. Esther Jacobson-Tepfer (Univ. of Oregon) evaluated that Cheonjeon-ri Petroglyphs are highly unusual and unique within rock art sites of North Asia.

Jong-il Kim (Seoul National Univ.) introduced the current situation of rock art studies and analyzed its symbolic and social meaning within its placement and landscape. Gwon-gu Kim (Keimyung Univ.) studied symbolic meanings of the prehistoric designs on the Cheonjeon-ri Petroglyphs. Hotae Jeon (Univ. of Ulsan) emphasized that the dragon of the Cheonjeon-ri Petroglyphs is a representative figure as a historic document on the beliefs of the Silla people. Jonghoon-Kang (Catholic Univ. of Daegu) examined some new and revised readings of the textual inscriptions on the Cheonjeon-ri Petroglyphs. Myeong-su Jang (Seokyeong Cultural Properties Research Institute) categorized the religious images based on their themes, and studied the symbolism to identify the religious consciousness and the ceremonial system in Cheonjeon-ri Petroglyphs. Hawoo Rhee (Bangudae Petroglyphs Institute) examined a significant cultural exchange between Korean rock engravings and Siberian culture through deer images in Cheonjeon-ri.

The petroglyph sites in the world are perhaps the most valuable material in understanding the religious faith and the world view of prehistoric people. The Cheonjeon-ri Petroglyphs suggest many aspects of the Neolithic and Bronze Age culture in the Korean peninsula. In addition, the texts are historic and religious testimony as well as cultural and artistic records left by royals, nobles, and monks of the Silla Kingdom. This book will be recognized as meaningful and valuable material for Korean prehistory and history researchers.


울산 천전리 암각화의 문화적 가치와 미학적 우수성을 살펴보다
: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 세 번째 영문 학술지 발간

울산 천전리 암각화의 세계유산적 가치와 의미를 조명한 영문 학술연구서 『Petroglyphs of Cheonjeon-ri in Ulsan, Korea, in the Context of World Rock Art (세계 바위예술의 흐름 안에서 본 천전리 암각화)』가 발간되었다.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는 반구대와 천전리 암각화에서 발견할 수 있는 문화유산적 가치를 밝히고, 한국의 암각화 유적이 문화적 • 미적 세계성을 지니고 있음을 알리고자 본 도서를 기획하였다. 한국의 암각화 연구 문헌목록과 함께 국내외 저명한 암각화 연구자 9인의 논문이 포함되어 있다.

세계 암각화 학계 원로학자 임마누엘 아나티 박사는 세계적 관점에서 선사시대 예술이 높이 평가 받아야 한다는 자신의 시각을 제시하였으며, 프랑스 국립과학원의 앙리 폴 프랑크포르트 박사는 천전리 암각화가 예술사적 관점에서 매우 가치 있는 유적임을 학문적으로 정리하였다. 미국 오레곤대학의 에스더 제이콥슨 테퍼 교수는 북아시아 선사미술이라는 큰 틀에서 볼 때 천전리 암각화는 그 한 부분이자 예술사적 성취가 높은 작품으로 볼 수 있다고 평가하였다.

서울대학교 김종일 교수는 천전리 암각화 문양의 상징성과 사회적 의미는 유적의 경관 배치 안에서 살펴볼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였다. 계명대학교 김권구 교수는 천전리 암각화에 표현된 다양한 이미지 가운데 선사시대 및 역사시대 인물들의 신앙과 의례를 담은 것이 많음을 지적하였다. 이 책의 기획자이기도 한 울산대학교 전호태 교수는 천전리 암각화에 표현된 용을 통해 신라인의 신앙 체계에 대해 추측할 수 있음을 밝혔다. 대구가톨릭대학교 강종훈 교수는 천전리 암각화에 새겨진 명문에 대한 정밀한 판독과 새로운 해석을 더했다. 서경문화재연구소 장명수 원장은 천전리 암각화에 묘사된 동물과 표현물의 상징과 신앙 양상을 검토하면서, 이에 선사 및 역사시대 인물들의 종교의례와 신앙과 세계관이 구체적으로 담겨 있음을 지적하였다.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 이하우 교수는 몽골•알타이•시베리아의 암각화와 한국 암각화에 표현된 사슴을 비교하고 검토하면서 천전리 암각화의 사슴 표현에서 한국 암각화의 북방요소를 읽어 냈다.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와 한림출판사는 지난 2013년부터 한국의 암각화를 세계에 널리 알리고자 『Bangudae: Petroglyph Panels in Ulsan, Korea, in the Context of World Rock Art (세계 바위예술의 흐름 안에서 본 반구대암각화)』와 『Conservation and Management of the World’s Petroglyph Sites (세계의 암각화 보존과 관리)』를 한국과 미국에서 동시 발간하고 있다. 본 학술지 시리즈가 세계 선사미술에서 한국의 암각화가 지니는 위상과 가치를 새롭게 평가하고 해석할 수 있는 기틀이 되기를 희망하며, 국내외 연구기관과 관련 학계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Preface: On Publishing the Third Issue of World Petroglyphs Research
1. Toward a World View of Prehistoric Art — Emmanuel Anati
2. The Cheonjeon-ri Petroglyphs in Ulsan: A Naive Art Historical View — Henri-Paul Francfort
3. Signifying Landscape with Rock Art: A New Methodological Perspective on the Rock Engravings of Korea — Jong-il Kim
4. Rethinking the Symbolic Meanings of Some Prehistoric Designs of the Cheonjeon-ri Petroglyphs and Their Related Rituals — Gwon-gu Kim
5. Dragon Figures on the Cheonjeon-ri Petroglyphs Ulsan — Hotae Jeon
6. New Readings and Interpretations of the Textual Inscriptions of the Cheonjeon-ri Petroglyphs — Jong-hoon Kang
7. Images of Religion and Rituals in Cheonjeon-ri Petroglyphs — Myeong-su Jang
8. Northern Elements in Korean Petroglyphs seen through Deer on Cheonjeon-ri Petroglyphs — Hawoo Rhee
9. Myth, Memory, and History: Cheonjeon-ri Petroglyphs within a North Asian (and World) Context — Esther Jacobson-Tepfer
Appendix: Lists of Korea Petroglyphs Research


서문
1. 선사 미술의 세계관에 관하여 — 임마누엘 아나티
2. 천전리 암각화: 나이브 아트의 예술사적 관점으로 — 앙리 폴 프랑크포르트
3. 암각 예술을 둘러싼 풍경의 중요성: 한국 암석 조각의 새 방법론적 관점 — 김종일
4. 천전리 암각화와 관련 의례에 관한 선사시대 디자인의 상징적 의미 재고 — 김권구
5. 천전리 암각화의 용 — 전호태
6. 천전리 암각화 명문의 새로운 판독과 해석 — 강종훈
7. 천전리 암각화에 현출된 신앙과 제의 모습 — 장명수
8. 천전리 암각화의 사슴에서 보이는 한국 암각화의 북방요소 — 이하우
9. 신화, 기억, 그리고 역사: 북아시아와 세계 콘텍스트 안에서 보는 천전리 암각화 — 에스더 제이콥슨 테퍼
부록: 한국의 암각화 연구문헌

Bangudae Petroglyphs Institute, University of Ulsan
The Institute was established in 2010 to study domestic and foreign petroglyph site including Bangudae Petroglyphs and to research case study of rock art’s conservation and management. With the awareness of the Bangudae Petroglyphs’ Conservation, they hosted “The First International Symposium on Petroglyphs” with the Korean Studies Institute of Harvard University on April, 2012. And the World Petroglyphs Research series was launched in 2013 with the purpose of locating the Bangudae petroglyphs of Ulsan in the larger context of the world’s prehistoric rock art.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
반구대암각화 및 국내외 주요 암각화 유적의 보존 방안 및 역사적 가치 연구를 위하여 2010년 설립되었다. 암각화 유적의 현황 파악과 보존 대책을 수립하고, 유적과 관련된 문화, 예술, 사회, 역사, 생태환경 문제를 연구하고 있다. 2011, 2012년에는 반구대암각화의 보존과 관리를 위해 하버드대학 한국학 연구소와 함께 국제학술대회를 개최하였으며, 2013년부터 오 년 기획으로, 반구대를 중심으로 한 국내와 세계의 암각화 연구를 다루는 영문 학술도서 집필을 하고 있다.